교육박람회
닫기

게시판

보도자료

제목 [서울신문] 내년 서울 모든 일반·자율고에 ‘고교학점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7.20

대학생처럼 원하는 과목 선택

文대통령 교육공약 1호 ‘첫발’

고교 2학년인 재범(가명)이의 오늘 수업은 1교시 세계지리, 2교시 여행지리, 3교시 영어권 문화다. 여행가가 꿈인 재범이는 하루쯤은 내 꿈에 투자하는 수업을 듣고 싶어 직접 골랐다. 영어권 문화 수업에는 1·3학년이 섞여 있다. 대학수학능력시험 부담이 적은 2학년 땐 내 꿈에 집중하고 싶어서 수능 공통과목 수를 최소한으로 줄였다.

문재인 대통령 교육공약 1호인 고교학점제가 도입되면 바뀌는 고교 풍경이다. 내년부터는 서울지역 모든 고등학교에 이런 고교학점제 초기 모델인 ‘개방형 선택 교육과정’이 전면 적용된다. 고교생도 대학생처럼 학년에 관계없이 원하는 과목을 선택해 듣고 학점을 채우면 졸업하도록 하는 제도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18일 “서울 모든 일반고·자율형 사립고에 공문을 보내 내년 교육과정 편성 시 문·이과 구별을 없애고 개방형 교육과정을 도입하도록 했다”고 밝혔다.

내년 고1 학생들은 국어, 영어, 수학, 한국사, 통합사회, 통합과학 등 공통과목을 이수하면서 진로에 따라 각자 일부 과목을 선택할 수 있다. 시교육청은 최근 ‘교과영역 내 개방’, ‘영역 간 부분 개방’, ‘영역 간 전면 개방’에 2개씩 모두 6개 모형 개발을 완료하고 고교에 보급할 계획이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출처: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719001014&wlog_tag3=naver#csidx89ca8b78d4acac5b0ff9b99b8dccbf0 
이전글 [머니투데이] '19년부터 '공영형 사립대' 단계적 추진…거점국립대 집중 육성 2017-07-20
다음글 [매일경제] 99%+1%의 4차 산업혁명-교육혁신 2017-07-18